연관검색어

생생캐스트

  • ‘왕대박 삼순이네’는 신선한 생물 쭈꾸미와 낙지를 만나볼 수 있는 곳이다. 생물쭈꾸미로 만드는 샤브샤브, 전골, 볶음, 무침을 판매한다. 쭈꾸미를 어떻게 먹을지 고민이 들게 한다. 식사메뉴로는 쭈꾸미비빔밥(10,000원)도 가능하다.
  • ‘가을은 남자의 계절’. 이 말보단 여름 내내 살찌워진 대하와 전어를 먹을 수 있기에 가을은 먹방의 계절이라는 말이 더 와 닿는다. 천고마비라는 사자성어가 괜히 있는 게 아닌 듯, 다이어트의 계절 여름에도 왕성한 식욕이 가을이 되니 절정에 다다른다.
  • 술자리가 잦아지는 시즌이 돌아왔다. 얼굴에서 ‘숙취’의 기운을 잔뜩 내뿜는 과장님께서 해장이 필요하다고 하신다. 곰 한 마리 업고 다니는 듯 축 처진 어깨의 동료들도 보인다. 짠한 마음에 점심 같이 하시죠! 하고 알아둔 식당으로 향한다. 바쁜 업무로 떨어진 기력을 채우고, 잦은 술자리로 허해진 속을 뜨끈하게 달래줄 ‘전복대첩’으로 말이다.
  • 가을 제철 메뉴의 쌍두마차는 단연 전어와 대하다. 전어에 대한 예찬은 지난 편에 입이 닳도록 했고, 오늘 모실 두 번째 주인공, 대하를 만나러 출발하자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