생생캐스트

  • 올림픽 시즌, 내 이름보다 많이 들은 것 같은 그 이름, ‘영미’. 올림픽은 끝났어도, ‘영미’가 최고의 유행어가 되며, 예능과 광고를 휩쓴다. ‘영미’들은 항공권도 공짜, 놀이공원도, 식당도 공짜다. 언뜻 촌스러운 이름인 것 같았는데, 요즘 누구보다도 갖고 싶은 이름이다. 그래서, 영미 만나러 가봤다.
  • 오리고기는 다른 육류에 비해 칼로리로 낮고 몸에 좋은 육류이며 복날에도 즐겨 찾는 보양식이라고 익히 알려졌는데, 중금속배출과 피로회복에도 효과가 있다니 오리고기를 다시금 리스펙하며 식당을 찾아 나선다.
  • 무더위의 기세가 사그라들지 않는다. 뙤약볕에 가만히 서있어도 땀이 줄줄 난다. 이런 날은 몸은 몸대로 축 처지고, 기운은 기운대로 잃기 쉽다. 그런데 덥다고 시원한 음식만 찾았다간 오히려 속을 해칠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.